태블릿 컴퓨터

태블릿 컴퓨터의 종류인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태블릿의 예(넥서스 9)
업무용 태블릿 PC "Panasonic CF-U1" 러기드 컴퓨터 유형

태블릿 컴퓨터(영어: tablet computer, 문화어: 판형콤퓨터)는 자판이나 마우스가 아닌(자판이나 마우스가 포함되어 있을 수도 있고 그렇지 않을 수도 있다.) 스타일러스, 디지털 펜(digital pen), 손가락을 주된 입력 장치로 사용하는 평평한 터치스크린이 완전히 장착된 컴퓨터를 가리킨다.[1][2] 태블릿 컴퓨터는 일반적으로 모바일 운영 체제LCD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 처리 회로가 있는 휴대용 개인용 컴퓨터이며, 충전식 배터리는 얇고 평평한 단일 패키지로 제공된다. 태블릿은 다른 개인용 컴퓨터의 기능을 수행하지만, 가지고 있는 일부 I/O 기능이 부족하다. 현재의 태블릿은 대부분 스마트폰과 유사하지만, 대각선으로 측정한 화면이 18cm(7인치) 이상으로 스마트폰보다 상대적으로 크기가 크고 무선 네트워크액세스할 수 있는 권한을 지원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유일한 차이점이 있다.[3][4][5][6]

태블릿 PC에는 사용자가 스타일러스를 통해 입력할 수 있는 입력 소프트웨어가 있으며 손가락 조작으로 쓰기, 사진 및 그림의 확대/축소를 지원한다. 사용자는 내장 필기인식, 온 스크린 가상 키보드, 음성 인식 또는 실제 키보드(장착된 경우)를 통해 작동할 수 있다.

간단히 "태블릿"이라고 부르기도 하지만 전혀 다른 기기인 그래픽 태블릿과 혼동될 여지가 있다.

간단하게 인터넷 검색이나 동영상 시청, 독서, 게임 등 오락의 목적으로 사용되는 경우가 많지만 일부 교육시설에서는 교과서를 대신해서 사용하기도 한다.[7]

글로벌 태블릿PC 시장은 2010년 1900만대에서 2014년 약 2억4250만대로 정점을 찍은 후 줄곧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노트북 및 스마트폰과 차별화되는 장점이 사라지면서 시장이 축소되었다는 평가가 나온다. 다만 일반 소비자들의 수요를 보험사, 금융사, 카페, 레스토랑 등 B2B 시장이 대체하고 있다.[8] 시장조사기관 IDC에 따르면, 2017년 4분기에는 애플이 26.6%, 아마존이 15.6%, 삼성이 14.1%, 화웨이가 7.1%, 레노버가 6.2%의 시장점유율을 기록하였다.[9]

En otros idiomas
Afrikaans: Tabletrekenaar
العربية: حاسوب لوحي
azərbaycanca: Planşet
български: Таблет
کوردی: تابلێت
emiliàn e rumagnòl: Tavlátta (zarvlán)
Esperanto: Tabulkomputilo
فارسی: تبلت
français: Tablette tactile
עברית: מחשב לוח
hrvatski: Tablet
magyar: Táblagép
հայերեն: Պլանշետ
interlingua: Tablet
Bahasa Indonesia: Komputer tablet
íslenska: Spjaldtölva
italiano: Tablet computer
ᐃᓄᒃᑎᑐᑦ/inuktitut: ᕿᕋᐱᒃ
Basa Jawa: Sabak digital
Lingua Franca Nova: Computador tabletin
latviešu: Planšetdators
Nederlands: Tabletcomputer
norsk nynorsk: Nettbrett
norsk: Nettbrett
português: Tablet
Simple English: Tablet computer
slovenščina: Tablični računalnik
српски / srpski: Таблични рачунар
svenska: Surfplatta
Kiswahili: Kompyuta bapa
vèneto: Tablet
Tiếng Việt: Máy tính bảng
吴语: 平板电脑
中文: 平板電腦
Bân-lâm-gú: Pêng-pán tiān-náu
粵語: 平板電腦