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완 원주민

지역별 원주민 분포

타이완 원주민(臺灣原住民, 영어: Taiwanese aborigines)은 한족(漢族)의 이주 이전부터 타이완 섬에 살고 있던 말레이계의 원주민족을 말하며, 이들은 여러 부족으로 나뉜다. 부족별로 언어가 다르나, 모두 오스트로네시아어족에 기인한다.

개요

17세기~19세기 사이에 타이완 섬으로 한족들이 이주하면서 원주민들의 한족화가 진행되었다. 한족들은 평지에 살던 원주민을 '평포번'(平埔蕃), 한족화 되지 않은 고산지역의 원주민을 '생번'(生蕃) 또는 '고산번'(高山蕃)이라 부르며 구별했다. 일본의 식민 통치일본인들은 평포번을 '헤이호족'(平埔族), 고산번을 '타카사고족'(高砂族)이라고 부르며, 언어, 문화, 풍속에 따라 부족을 분류했다. 현재의 대만 원주민 분류는 이 시기의 연구를 기초로 하고 있다.

중화민국 정부는 고산족을 '산지족'(山地族) 또는 '산포'(山胞)로 부르다가 1994년에 원주민들의 민족명 개정 요구에 따라 중화민국은 이들의 정식 명칭을 산지족에서 '원주민족'으로 개칭하였다. 중화인민공화국은 '고산족'이라 부른다.

En otros idioma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