습지

우포늪의 모습

습지(濕地, Marsh)는 에 따라 동식물의 생활과 주변 환경이 결정되는 곳이며, 일년의 일정기간 이상 물에 잠겨 있거나 젖어 있는 지역으로, 담수, 기수 또는 염수가 영구적 또는 일시적으로 그 표면을 덮고 있다. 건조시에 수심의 6미터를 넘지 않는 해역을 포함한다. 크게 내륙습지와 연안습지로 나뉜다.

습지는 지구 전체 지표면적의 약 6%에 해당하는 지역이다. 이 습지에 지구상의 생물 중 약 2%가 생존해 있고 해양생물의 약 60%가 산란하거나 서식한다. 또한 어업활동의 90%가 직·간접적으로 이 습지에 의존하고 있다. 육지와 물을 이어주는 중간단계의 생태적 환경특성은 높은 ‘종 다양성’을 보인다. 습지는 오랜 세월동안 많은 양의 퇴적물이 쌓이고 쌓여 대규모 수생식물들이 자랄 수 있는 여건을 만들며, 이들 식물을 시작으로, 절지동물, 양서류, 파충류 등 먹이사슬이 잘 형성되어 있다.

또, 습지에 사는 많은 식물들은 물에 포함된 질소, 인 등 여러 가지의 영양물질을 흡수해 물을 깨끗하게 만드는 작용을 한다. 일부 국가에서는 습지의 시스템을 응용해 실제 생활에 소규모 정화시설을 만들고 있다.

비가 온 뒤 습지는 늘어난 유량의 여유 분을 저장하는 저수지 역할을 하며 늪지의 식물들은 물의 흐름을 지연시켜서 유량의 극심한 변화를 막아 홍수발생을 완화시키기는 역할도 한다. 자연습지는 댐이나 저수지, 관개시설을 줄이는 경제적인 효과가 있으며 습지의 물은 곧 생활용수나 농업용수 등으로 이용되고 있다. 이밖에도 습지는 어패류 양식장, 수상놀이, 심미적인 기능, 국지적인 기후조절 기능 등도 갖고 있다.

En otros idiomas
Afrikaans: Vleiland
العربية: منطقة رطبة
asturianu: Güelga
žemaitėška: Šlapīmė
беларуская (тарашкевіца)‎: Водна-балотныя ўгодзьдзі
български: Влажна зона
বাংলা: জলাভূমি
català: Zona humida
čeština: Mokřad
Deutsch: Feuchtgebiet
Zazaki: Erdo awın
Ελληνικά: Υγροβιότοπος
English: Wetland
Esperanto: Malsekejo
español: Humedal
eesti: Märgala
euskara: Hezegune
فارسی: تالاب
suomi: Kosteikko
français: Zone humide
galego: Zona húmida
हिन्दी: आर्द्रभूमि
Kreyòl ayisyen: Tè makay
Bahasa Indonesia: Lahan basah
íslenska: Votlendi
italiano: Zona umida
日本語: 湿地
lietuvių: Šlapynė
latviešu: Mitrājs
Bahasa Melayu: Tanah lembap
नेपाली: सिमसार
Nederlands: Drasland
norsk nynorsk: Våtmark
norsk: Våtmark
ਪੰਜਾਬੀ: ਜਲਗਾਹ
polski: Mokradło
پنجابی: جلگاہ
português: Zona úmida
română: Zonă umedă
Scots: Wetland
srpskohrvatski / српскохрватски: Tresetište
සිංහල: තෙත්බිම්
Simple English: Wetland
slovenčina: Mokraď (ekológia)
slovenščina: Mokrišče
chiShona: Matoro
svenska: Våtmark
Türkçe: Sulak alan
اردو: آبستان
Tiếng Việt: Đất ngập nước
中文: 湿地
Bân-lâm-gú: Tâm-tē
粵語: 濕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