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흐람 4세

바흐람 4세( 영어:Bahram IV, ? - 399년)는 사산 왕조 페르시아 제국의 이다. 등극 하기 전은 케르만의 왕이었다.

생애

이 시대의 사산 왕조는 로마 제국과 같이 훈족등의 유목민의 침입에 시달렸지만, 상세한 기록은 남아있지 않다. 케르만 지방에는 예전의 아르다시르 1세가 동부의 시스탄오발루체스탄으로 부터의 방위 거점으로 쌓아올린 요새가 있었다. 바흐람 4세는 이곳에서 유목민들을 격퇴하였고, 그 공을 인정받아 샤로 추천되었다고 짐작된다. 그러나 바흐람 4세는 군주에 적합한 인물은 아니었으며, 그리 쉽게 왕위에 오를 수 있었다고는 생각하기 어렵다.

바흐람 4세는 그의 의무를 완전히 무시하여 가혹한 사람이라고 평가된다. 그리하여 399년에 바흐람 4세는 자신을 호위하던 병사들에게 화살을 맞고 암살당한다.

En otros idiomas
العربية: بهرام الرابع
български: Бахрам IV
català: Bahram IV
čeština: Bahrám IV.
Deutsch: Bahram IV.
English: Bahram IV
español: Bahram IV
français: Vahram IV
hrvatski: Bahram IV.
italiano: Bahram IV
Nederlands: Bahram IV
português: Vararanes IV
русский: Бахрам IV
srpskohrvatski / српскохрватски: Bahram IV
slovenčina: Báhrám IV.
svenska: Bahram IV
Türkçe: IV. Behram
українська: Бахрам IV
Bân-lâm-gú: Bahram 4-s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