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령 갈리아

로마령 갈리아
프랑스의 역사
Histoire de France
Prise de la Bastille.jpg
v  d  

로마령 갈리아는 기원전 1세기부터 서기 5세기까지 로마 제국 통치하에 있던 갈리아[1] 지역을 뜻한다.

로마 공화정은 남부 지역을 점령하여 합병한 기원전 121년부터 갈리아 켈티카 지역을 차지하기 시작했다. 율리우스 카이사르는 기원전 58년부터 기원전 51년까지 일어난 갈리아 전쟁에서 켈트족을 격파하여 정복을 완료했다. 기원전 22년에 갈리아의 행정 체계가 재개편되면서, 갈리아 아퀴타니아, 갈리아 벨기카, 갈리아 루그두넨시스 속주가 설치되었다. 갈리아 동부 지역 일부는 라이티아 (기원전 15년)와 게르마니아 수페리오르 (83년) 속주로 통합되었다.

고대 후기에 갈리아와 로마 문화는 갈로로마 문화로 혼합되었다. 갈리아어는 중세 기간에 갈리아로망스어 (프랑스어, 오크어)로 발전한 후기 라틴어의 갈리아 지방 형태로 대체되며, 쓰이지 않게 되어 결국에는 단절되었다. 갈리아 지역에 로마의 통제력은 4, 5세기에 악화되어, 결국에는 프랑크족, 서고트족, 부르군트족에게 상실한다. 갈리아 지역에 대한 로마의 지배권에 대한 마지막 자취는 수아송 전투 (486년)에서 시아그리우스의 패배와 함께 사라진다.

En otros idiomas
беларуская: Рымская Галія
English: Roman Gaul
español: Galos (pueblo)
français: Gaule romaine
galego: Galia romana
हिन्दी: रोमन गाल
Bahasa Indonesia: Galia Romawi
srpskohrvatski / српскохрватски: Rimska Galija
српски / srpski: Римска Галија
українська: Римська Галлія