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 영화

독립 영화(獨立映畵), 또는 인디 영화(Independent Film)는 일반 상업 영화의 체계, 영화의 제작·배급·선전을 통제하는 주요 제작사의 소수 독점의 관행으로부터 벗어나 제작된 영화를 의미한다. 즉, 자본과 권력으로부터 독립하여 작가 정신에 충실한 작품을 추구하여 만들어지는 영화이다.[1][2]

독립 영화는 1980년대부터 부각되기 시작하였다. 자머시의 〈천국보다 낯선〉(1984), 스톤의 〈플래툰〉(1986), 소더버그의 〈섹스·거짓말·비디오테이프〉(1989), 타란티노의 〈저수지의 개들〉(1992)과 〈펄프 픽션〉(1994) 등이 잘 알려져 있다.

En otros idioma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