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킹 오브 파이터즈

더 킹 오브 파이터즈》(The King of Fighters, ザ・キング・オブ・ファイターズ)는 일본의 게임 개발사인 SNK에서 개발한 대전격투 게임 시리즈이다. 기존에 만들어진 대전격투 게임과 액션 게임의 주인공들이 3:3 팀으로 격투를 벌인다는 설정으로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끌었다. 용호의 권아랑전설 등 기존의 인기게임 주인공들, 사이코 솔져, 이카리와 같은 고전 액션게임의 주인공들이 등장했다. 기존의 캐릭터와 오리지널 캐릭터가 조화되어 3인이 한 팀을 이루어 격투를 벌인다는 설정은, 기존의 격투게임과는 차별화된 게임방식이었다. 1994년 첫 작품 이후로, SNK는 더 킹 오브 파이터즈라는 이름과 3:3 격투라는 메인 테마는 지키면서 95, 96 등 1년에 한 편씩 신작을 출시했다. 다만 1999년도 이후에는 3:3에서 4:4의 시스템(3:3에 공격 한 번 해주고 다시 퇴장하는 스트라이커 1명 추가, 2001에는 인원조정이 가능함)이 도입되고 KOF2001을 끝으로 다시 2002부터는 3:3방식으로 바뀌었다. 2003년, 10번째 작품 더 킹 오브 파이터즈 2003 이후로는 연도를 버리고 대신 번호를 붙여서 그 다음해에는, 더 킹 오브 파이터즈 XI(일레븐)이라는 타이틀로 나왔다. 2D 격투게임뿐 아니라, 3D, 카드게임, 미니게임 등 여러가지 파생된 게임들을 만들었다.

컨셉

SNK 자사의 게임인 용호의 권, 아랑전설을 바탕으로 펼쳐지는 드림매치. 과거 용호의 권, 아랑전설에 등장한 바가 있는 The King of Fighters라는 격투대회를 가져와 새로운 게임으로 제작하였다. 각 나라의 예선을 돌파한 3명씩 팀을 이루어 대결을 펼친다. 3부작마다 스토리와 시스템이 변하며 그 뒤 스토리가 없는 드림매치 작품이 나왔다. 초반엔 로봇들의 횡스크롤 액션 게임이었다. 시작은 팬서비스 작품이었으나 현재는 SNK 플레이모어의 주력 상품으로 변모했으며 사회문화적 영향력을 발휘한 작품이다.